활동게시판

 로그인  회원가입

민간 독도 지키기, 다양하고 '스마트'하게
이상훈  (Homepage) 2014-12-24 20:50:58, 조회 : 1,386, 추천 : 132

http://weekly.pusan.ac.kr/news/articleView.html?idxno=2176
> 기획/특집 > 기획
민간 독도 지키기, 다양하고 '스마트'하게
김동우 기자  |  zxc0252@pusan.ac.kr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1436호] 승인 2012.03.12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네이버구글msn
  

 지난 2005년 ‘아시아의 물개’ 고 조오련 씨는 울릉도에 독도에 이르는 87.4KM의 바다를 횡단해 ‘온 몸’으로 독도 수호 의지를 보여줬다. 같은 해 가수 김장훈 씨는 미국 뉴욕 타임즈 지에 처음으로 독도 광고를 게재해 전세계 인의 이목을 끌었고 2009년에는 월스트리트 저널이 10년 만에 독도 단독 표기를 하도록 이끌어 냈다. 정부가 수립된 이후 처음으로 독도를 지킨 것도 순수 민간인으로 구성된 독도의용수비대였다. 이처럼 독도 수호의 일익을 담당해온 민간 독도 지키미들의 노력은 오늘날에도 주목받고 있다.

  전홍찬(정치외교) 교수는 “국제사법재판소 회부와 같은 일본의 부당한 요구에 대해 무대응 외교 전략은 객관적인 심판을 회피하는 태도로 비칠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이를 반대하는 명분과 논리도 함께 준비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러한 상황에서 정부 차원의 대응에만 의존하는 것은 한계가 있다. 정치적·외교적 민감성 때문에 독도 관련 대응에 제한적일 수밖에 없는 것이 현실이다. 따라서 정부 차원의 외교적 대응과 함께 민간 차원의 홍보와 명분 및 논리 개발 등의 대응이 어우러지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설명했다.

  민간 차원의 대응은 과거에 비해 다양한 활동으로 전개되고 있다. 나라[독도]살리기 국민운동본부는 △독도 탐방 △독도 홍보 연주회 △독도사랑글짓기 대회 등의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오는 10월 25일에는 서울 시청 광장에서 1만 여명 규모의 대규모 독도의 날 기념 집회를 열 계획이다. 금정구에 위치한 독도사수연합회도 △일본의 ‘다케시마의 날’ 반대 행사 △독도 소식지 발간 △항의 서한 발송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독도 문제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우리 힘으로’ 독도를 지키기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나라[독도]살리기 국민운동본부 문제익 회장은 “정부가 외교적 민감함을 이유로 내지 못하는 강한 목소리를 민간 차원에서 낼 수 있고 민간 단체간의 연대를 통해 독도 대응을 체계화 할 수 있다”고 민간 차원의 대응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독도사수연합 이상훈 대표도 “독도를 분쟁지역화 할 수 있는 행동은 바람직하지 않다”며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독도 영유권에 대한 논리적·역사적 근거를 제시해 일본의 주장을 논박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청년들의 독도 지키기 활동을 지원하고 독도의 진실을 해외로 알리기 위해 인터넷과 SNS를 적극 활용하는 단체도 있다. 사이버독도사관학교는 대표적인 민간 외교 단체인 반크에서 지난 2009년 설립한 독도 교육·홍보 단체다. 학생들을 ‘한국홍보대사’ 혹은 ‘내 고장 홍보대사’로 선발해 우리나라를 외국에 알리고 외국에서도 독도와 동해가 정확하게 표기될 수 있도록 영문지도를 국내·외 학교에 붙이는 ‘지도나누기 활동’을 주로 펼치고 있다. 이 밖에도 ‘디지털 독도대사’를 임명해 각 사이트에 잘못 표기된 독도 관련 정보를 찾아 시정하는 활동도 벌인다. 반크 임현숙 연구원은 “민간과 정부의 대응이 조화롭게 이뤄지는 협력 방식을 취해야 한다”며 “외국인을 대상으로 독도를 홍보할 때는 한국을 알리면서 자연스럽게 독도에 대한 깊이있는 정보를 함께 주는 것이 좋다”고 전했다. 독도사수연합회 이상훈 회장은 “인터넷과 SNS에 익숙한 대학생들이 사이버 홍보 활동을 펼치면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대학생들의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전문가들은 민간 차원의 대응의 필요성과 효과를 인정하면서도 신중한 대응을 강조했다. 독도연구소 곽진호 연구원은 “영토가 걸린 주권 문제이기 때문에 개인이나 개별 집단마다 각기 다른 목소리를 내는 것 보다 한 목소리를 내는 것이 효과적”이라며 “민간 차원의 대응이더라도 정부 방침을 참고하고 전문가들의 자문을 충분히 구한 뒤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전했다. 전홍찬(정치외교) 교수도 “학계 차원에서 역사적·논리적 근거를 분명히 제시하는 것은 좋으나 그 이상으로 지나치게 대응하는 것은 독도 문제를 확산시키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부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87  독도를 지키기 위하여 연합하는 사이트    이상훈 2015/06/28 232 1045
86  동해병기 버지니아주 한일들의 노력 외 다수 링크 걸렸습니다.  [1]  이상훈 2015/06/13 172 1112
85  5월25일 독도우리회와 전시 [4월16일독도사수연합회 독도전시회(부산시민공원)]    이상훈 2015/04/19 136 1830
84  2015년2월23일 일본대사관앞 집회  [1]  이상훈 2015/02/25 135 1483
 민간 독도 지키기, 다양하고 '스마트'하게    이상훈 2014/12/24 132 1386
82  독도사수를 위한 시민. 유관단체 결의대회 독도사수연합회 자수정동굴나라    이상훈 2014/12/10 154 3029
81  jgjjhh    박대희 2014/02/20 127 2262
80  ‘독도기자’ 전충진 작가, ‘독도에 살다’ 출판    이상훈 2014/07/09 116 2381
79  독도 이상훈 방송에    이상훈 2014/06/27 119 2248
78  "독도 지킬 수 있다면 무슨일이든 다 하겠다" (이상훈 독도사수연합회장)    이상훈 2014/03/02 132 1402
77  日, `다케시마의 날` 지정 취소하라" 시민단체·학생들 잇따라 일본 규탄    이상훈 2014/02/25 126 1846
76  김해국제공항에 독도 홍보 전시를 못 하게 한다.    독도 이상훈 2013/08/08 295 3409
75  2013.8.2일독도갈때 (포항 독도 울릉) 사진들  [1]  이상훈 2013/08/05 301 3086
74  제2회 이사부학회 컨퍼런스 독도 기관단체 활동발표 교류 대회 참석 사진    이상훈 2013/08/04 212 14848
73  [스크랩] 햄독도사랑회 13.6.8일 공개이동운용 동영상과 사진    이상훈 2013/06/17 289 2677
72  부산대학 학생기자와 인터뷰  [125]  이상훈 2013/05/27 81 3111
71  각 애국단체와 언론사에 보내는 공문(일본규탄 및 독도사수결의대회)    이상훈 2011/02/14 193 2830
70  독도사수연합회는 비영리단체로 등록기준에......  [108]  이상훈 2007/08/16 497 10455
69  영상과 사진] 13년 2월22일 주한 일본대사관 앞 일본독도날 하는 것 규탄행사    이상훈 2013/03/04 131 1948
68  Dokdo: Special Envoys to The Hague .    이상훈 2013/02/27 135 1972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 4 [5][6][7][8]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