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오락실

 로그인  회원가입

문병준 자문님 인사말
이상훈  (Homepage) 2010-05-02 20:49:16, 조회 : 1,876, 추천 : 219


문병준 자문님의 글을 그림으로 올리고 그림 밑에 문병준 교수님 약력을 올립니다. 독도 이상훈

이글 원문이 있는곳 http://cafe.daum.net/anadok/Aic/302

"자문위원" 수락의 변| ♣ 활동게시판
           문병준


  쑥스러운 인사 올립니다.

 쑥스러운 여러 이유 중 하나는 과연 제가 자격이 있나 하는 생각에서입니다.

국내에서 여러 독도 관련 모임에 나가보면 쟁쟁한 선배, 동지 제현이 계셨습니다.

언제나 몸을 낮출 수밖에 없었습니다.

 어려움 속에서 많은 분들이 온몸으로 독도에 헌신하십니다.

그 중에서 저는 제대로 한 일이 없었습니다.

 독도향우회에서 감사를 맡았습니다. 이 단체도 여러 가지 이유로 분열을 면치

못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래도 포기할 수 없는 것은 "독도를 사수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저는 현재 중국에 나와 있습니다. 산동성 태안의 동방대학 초빙교수로 1년간

재직합니다. 한국에서는 한국고대사 박사과정을 수료 중에 있습니다.

시민단체 활동과 교육자로써 지내오며 어떻게 사는 것이 바람직한 길인지

항상 고민합니다. 지금까지 발견한 것은 "겸허"를 생각하며 실천하고 있습니다.

겸허로 세상을 하나로 만들 수 있지 않나 감히 되돌아봅니다.

 이상훈 회장님의 자문위원 제안에 감히 뭐라 말씀드리기 어려웠습니다.

하지만 회장님의 투철한 마음과 집념을 잘 알기에 티끌만큼이라도 도우려는

마음은 가지고 있습니다. 회장님의 이 투철한 집념은 히말라야에 갖다 놓으면

산을 녹일 것이며, 태평양에 갖다 놓으면 바닷물을 마르게 할 것입니다.

어쩌면 독도를 위해 태어나신 분입니다. 이 분이 하시는 일이면 어떤 말단이라도

기꺼이 조그만 힘을 보탤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제가 자격이 크게 부족하지만

제안을 수락한 이유입니다.

 

 여러 회원님들의 노고에 누가 되지 않도록 노력하는 자세가 제가 할 수 있는

일의 전부일지 모릅니다. 감히 널리 양해와 인애를 구하는 바입니다. 부족한

부분은 계속 공부하고 가다듬고 고치도록 하겠습니다.

 오직 독도를 사수하려는 굳은 의지를 가지고 있습니다. 2000년 경 호적을

독도로 옮기고 벌써 8년여의 세월이 지났습니다. 그러나 변한 것은 없습니다.

아니 오히려 악화된 상황입니다. 우리나라를 세계에 알리는 반크 지원예산은

오히려 삭감될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우리는 무엇을 하고 있는 것인가요?

      2002년 사무실에서... 시민단체 활동과 공부에 매달렸습니다. 

 

 힘을 모아야 한다고 봅니다. 흩어진 독도 관련 여러 단체들이 뜻과 혼을 모아

독도에 영혼을 내던져야 합니다. 우선 단체의 활동에 최선을 다하면서

다른 단체들과 연합해야 합니다. 뜻을 모으지 못하고 배척하는 배타성이 모든

문제의 근원인 듯 합니다. 세상에서 일어나는 분쟁이 모두 배타성에서 비롯됩니다.

독도는 그 희생의 한 중앙에 놓여 있는 실정입니다.

 일본은 왜 "독도가 한국땅"이라고 인정하지 못하는 것인가요? 2차대전 전쟁범죄자를

신사에 갔다놓고 신으로 받들고 있는 배타성이 그 하나의 뿌리입니다.

거기다 경제대국으로 발돋음하며 고쳐질 기미가 없습니다. 날이면 날마다

"지네 땅"이랍니다. 이런 분통이 터지는 주장을 계속할 수 있는 현실이

너무 안타까울 뿐입니다.

 

 우리는 독도사수대를 중심으로 1차적으로 뭉치고, 그리고 힘을 한 곳으로 모아

악랄한 배타성을 녹여버려야 합니다. 일본의 흉계를 백일하에 드러내 햇빛으로

완전히 소독해 버려야 합니다. 세계의 지성에 명백한 사실을 알리고,

일본으로는 이런 주장이 모두에 손해라는 것을 깨우쳐 주는 일이겠지요?

이제 연합회로 출발하는 시점에 더욱 제안하고 싶은 소견입니다.

 저는 당분간 공부하며 알게 된 내용을 여러 회원님과 공유하도록 하겠습니다.

제가 연구하는 분야는 고구려 초기 역사에 대한 것입니다만, 차차 독도까지

찾아 나설 것을 다짐하는 바입니다. "겸허"를 가지고 접근하면 차차 독도를

찾아가는 길에 들어서리라 감히 생각해 봅니다.

 

 아무쪼록 멀리서 드리는 이 글이 여러 회원님의 너그러운 마음에 허용되길

바라는 마음입니다. 부족한 제가 여러분께 글로나마 뵈었습니다.

 항상 회원님의 가정과 우리 사회공동체에 아름다운 서광이 함께 하길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2008년 11월 2일

        문 병준 배상

 

                             

        2008년 3월, 여기는 중국 산동성 태안의 대묘(岱廟) 북문 앞입니다. 동방대학에 초빙교수로 1년 있게 되었습니다

약력:

1958년생. 박사 수료. 전 민족문제연구소 부위원장.

전 5차원전면교육원장. 전 국내대학 강사.

전 중국 태안 산동재정대학 교수.

현 국내대학 강사. 사회적기업 열린사회 이사.

독도사수연합회 자문위원.

마음을 한 데 모아 독도를 지키는 것은 나라와 이웃을 지키는 일이요~ 진실을 찾아가는 구도자의 길입니다.

그리고 평화를 사랑하는 마음입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Notice  아이주야 하치에몬 사건 (1837년 타케시마 竹島 (울릉도) 사건)    독도 이상훈 2020/09/03 40 115
Notice  10 kinds of Japanese do not know the history of Dokdo position on the Dokdo islets.(일본이 모르는 독도10가지)    이상훈 2014/02/18 120 665
Notice  독도문제 끝나지 않았다    이상훈 2008/08/14 425 3320
Notice  일본, `독도 일본땅` 명기 통보    이상훈 2008/07/18 356 2787
Notice  독도는 우리땅 가사 변경 된것 들으세요,(붉은것은 바뀐것)    이상훈 2008/02/01 497 4146
27  2차 세계 대전후 독도문제 (한국 땅)    독도 이상훈 2021/09/22 35 72
26  독도자료(외교부 펌)    독도 이상훈 2020/11/11 42 81
25  "“독도는 우리가 목숨 걸고 지켜 나가야 할 우리 땅”    이상훈 2014/08/15 93 564
24  안녕하세요    장진훈 2013/02/18 150 763
23  재미있는 동영상 하나씩 Click하고 감상하세요(허수용님 메일)    이상훈 2012/08/27 141 825
22  독도는 우리 땅 - 한국 귀화 일본인 - 호사카유지 - 세종대 교수    이상훈 2012/06/27 149 990
21  "독도는 한국영토" 단순명료한 5가지 이유    이상훈 2011/09/27 148 1192
 문병준 자문님 인사말    이상훈 2010/05/02 219 1876
19    박남우 자문님 활동사항    이상훈 2010/05/02 226 3611
18  일본 외무성 주장 반박 영문 국문 자료    이상훈 2010/01/23 401 3383
17  일본의 공격 - 일본 네티즌, 조직적인 일본해 활동 홍보 착수    이상훈 2009/05/31 277 1780
16  통계청에 독도 자료가 없다    이상훈 2009/05/31 347 2135
15  독도사수대 독도사수연합회 회원 가입 원서    이상훈 2008/10/20 379 2696
14  Each nat ional language (독도학회)    이상훈 2008/10/20 353 2709
13  회원가입신청서    이상훈 2008/10/11 392 2334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