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로그인  회원가입

[시론] 사할린 동포의 눈에서 눈물 멈추게 하라/
이상훈  (Homepage) 2010-09-26 09:51:48, 조회 : 1,260, 추천 : 90

 

·                                 커뮤니티 l 플러스서울 l 서울갤러리 l 시작페이지로

now_date() 2010.09.24 []

 

 

[시론] 사할린 동포의 눈에서 눈물 멈추게 하라/

종효 모스크바대 한국학센터 명예교수·역사학 박사

 

연합군이 일본으로부터 항복문서를 받은 날을 기념하는 제1회 ‘승리의 날’ 행사가 지난 2일 러시아 사할린 주 남사할린 시에서 열렸다. ‘제2차 세계대전의 교훈’을 주제로 국제학술대회도 개최했다. 중국, 몽골, 그리고 한국의 학자와 러시아, 북한의 외교관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필자는 사할린센터 대회의장에서 ‘2차 대전 이후 사할린 주와 사할린 한인문제’를 발표했다.

사할린에는 한인계 2 5000여명이 거주하고 있다. 러시아인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인구분포다. 대부분 일제 말기에 일본의 총동원령으로 강제로 끌려가 탄광과 비행장 및 도로 개설에 동원된 젊은이들이었다. 이들은 강제동원 당시 일본 국적자였다. 송환의무는 물론 법률적, 도덕적 책임이 일본 측에 있었던 것이다. 그럼에도 일본은 소련과의 귀환협정에서 자국민 39만 명만 철수시켰다.

사할린 한인은 도쿄 연합군사령부와 일본정부에 귀환을 진정하는 호소문을 보냈다. 이 호소에 따라 연합군사령부는 일본인과 같은 방법으로 한인도 철수시킬 계획을 세우고 남한의 미국 점령군 사령관 하지에게 사할린 한인의 수용 여부를 문의하였다. 하지는 남한에 중국 등지로부터 귀환자가 넘쳐 수용할 수 없는 형편이라고 난색을 보였다. 그 후 1948년에 한국정부가 수립되었으나 소련정부에서 출국을 금지했고, 한국전쟁과 미·소 냉전이 격화되면서 발이 묶였다. 1972년부터 공산권에 대한 방송이 시작되자 사할린 한인은 10여년간 홍콩 KBS 사서함을 통해 편지를 보냈다. 공산권에서 온 1 6000통의 편지 대부분이 사할린 한인들의 편지였다고 한다.

이들은 모진 고생 끝에 생활기반은 닦았으나 정치적 입지가 좁고 사회적 지위가 낮은 실정이다. 사회단체는 분열돼 있었고, 한인 출신 시의원 한 명 없었다. 그래도 한글신문을 주 1회 발행하고 한인 TV도 주 2회 방영하면서, 지난 한·일 강제병합 100주년에는 2000여명의 한인계가 일본에 항의하는 집회를 열었다.

일본은 한인을 귀환시켜야 했던 도의적·법률적 책임을 회피하고 교활하게 인도적인 지원이란 말로 2000년을 전후해 한·일 적십자사 합의로 일본이 자금을 지원하고 한국이 대지와 아파트를 제공하면서, 1945년 8월15 이전 출생한 사할린 1세대와 함께 강제 징용 당한 분들을 한국으로 귀환시켰다. 3000여명이 귀국했다. 그러나 이들의 귀국으로 사할린 한인 문제가 해결된 것은 아니다. 가족과 헤어지는 것이 아쉬워 사할린에 자녀와 함께 남아 있는 강제 징용 당한 분들과 사할린 1세대에 대해 일본정부는 한국에 귀국한 분과 같은 동등한 보상을 해야 한다.

1945년 일본의 항복 이후 일본 군경이 남부 사할린의 소련국경과 인접한 두 마을에서 한인 어린 아이와 여인을 포함에 45명의 무고한 한인들을 무참히 몰살시킨 사건은 규탄을 받아 마땅하다. 일본은 억울하게 학살 당한 분들은 물론 강제 노동에 시달리다가 사망한 분들에게도 적절한 보상을 해야 한다.

특히 강제로 시행한 우편예금을 비롯한 광산 노동자의 체불노임도 바로 지급해야 할 것이다. 그 돈은 지금 일본 우정성과 노동을 시킨 해당 회사에서 보관하고 있다고 한다. 이 문제로 사할린 한인들은 일본에서 재판 중이다. 이달 말에 판결이 있을 것이라고 하는데, 일본 변호사 말로는 비관적이라고 한다.

서울에서 G20회의가 열린다. 정부는 동족의 눈에서 더는 눈물을 흘리게 해서는 안 된다. 식민지시대에 노예처럼 끌려갔다가 버려진 것도 한스러운데 65년간 받지 못하는 예금과 탄광 노동자들의 체불노임이 지급되도록 정부차원에서 일본과 협의해야 한다. 얼마 전 미국은 한 명의 국민을 구출하려고 카터 전 대통령을 북한에 보냈다. 사할린 한인이 외롭게 일본법정에 서서 투쟁하는 일을 조국이 방관해선 안 된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사할린 한인은 러시아인이므로 러시아와의 외교적인 협력을 통해 공동으로 일본정부를 압박해야 할 것이다.

2010-09-24  31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9  北, 日교과서 왜곡 비난…"독도는 훗날도 우리 땅"    이상훈 2011/04/03 71 1205
18  독도 문제.. 日 네티즌도 ‘발끈’(`독도=한국 땅`견해 밝힌 일본교직원노조에 "매국노들, 이시하라 뭐하는가" 日네티즌 격앙)  [10]  이상훈 2011/04/03 205 1928
17  이 대통령 "천지개벽돼도 독도는 우리땅" (이명박 대통령님 제발 독도가세요)    이상훈 2011/04/03 194 1635
16  "독도 문제 해법, 이 대통령이 가면 된다"    이상훈 2011/04/03 194 1610
15  독도문제 누가 책임지나?    이상훈 2011/03/17 188 1490
14  일중 해양대국화는 한국 해양을 자르는 가위 | 일본의 해양정책    이상훈 2011/03/05 80 4009
13  독도사수연합회 찾아 오시는길    이상훈 2010/12/28 300 3245
12  운영자님 글쓰기 권한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김수아 2010/12/04 85 1083
11  홈페이지 사용 방법    독도 이상훈 2010/10/31 238 2940
 [시론] 사할린 동포의 눈에서 눈물 멈추게 하라/    이상훈 2010/09/26 90 1260
9  우리마당 독도지킴이 대장 김기종 일본대사에게 돌 던지고 구속 영장    이상훈 2010/09/01 102 1722
8  독도사수연합회 곽현옥 고문입니다    이상훈 2010/06/18 111 1517
7  이은규 고문님을 소개 합니다    이상훈 2010/06/08 124 1697
6  독도사수연합회 사무실    이상훈 2010/02/11 17924 38188
5  신년사(독도사수연합회장 독도 이상훈)    이상훈 2010/01/15 197 3794
4  홍보대사 수락합니다  [1]  서희 2009/10/27 131 1501
3  존경하는 이상훈 회장님^^  [1]  채광수 목사 2009/09/18 153 1376
2  사이트히스 운영자입니다.  [1]  박근영 2009/08/13 151 1759
1  독도 얼마나 빼앗겻나? 70% 정도  [1]  이상훈 2009/08/10 185 2472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1][2][3][4][5] 6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